마켓관련News

[카메리카] ‘각종 간 질환에 탁월’… 바다가 준 선물

다양한 효능의 우미노 시즈쿠 후코이단 MIX AG

기사입력 : 2020-09-17


간은 1.5 킬로그램 정도로 우리몸에서 가장 무거운 장기이며 오른쪽 갈비뼈 안쪽에 위치해 있다. 간은 인체의 화학공장이라고 불릴정도로 각종 대사과정에 관여를 하는데, 체내 영양분 처리 및 저장, 에너지 관리 그리고 천여가지나 되는 효소를 생성하는 역할을 하고 약물과 독소를 중화 해독한다.

간의 해독작용이란 독을 독성이 없는 물질로 바꾼다기보다 배출하기 쉬운 형태로 바꾸는데, 예를들면 지용성 독소를 수용성으로 바꿔 소변과 대변으로 배출시키는 개념이라고 볼 수 있다.

또한 간의 호르몬 대사작용은 분노등의 감정조절 역할에도 관여하며, 항상 우리몸을 일정하게 유지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맡고있어, 옛말에 몸이 천냥이면, 간이 구백냥이란 말이 있을 정도로 간의 역할이 중요하다. 흔히 알고 있는 B형 간염은 우리가 막연히 걱정하듯이 음식을 같이 먹는다고 감염은 되지 않는다고 한다. B형 간염 보균자의 혈액과 감연된 체액을 직접 접촉함으로써 전이가 되므로 침이나 재채기, 잔돌리기 등으로는 옮지 않는다고 알려져다.

하지만 지금까지 알려진바에 의하면 간암 발생 원인중 B형 간염 바이러스의 감염자가 정상인에 비해 간암의 위험도가 100 배 정도 높다고 알려져 있다. 최근 대중적으로 수요가 늘고 있는 천연 후코이단의 효능중 간건강에도 효능이 알려지면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고 한다.

후코이단 MIX AG가 간에 작용하는 효능은 첫째로 중성지방과 LDL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고, 두번째로 후코이단의 항 바이러스성 효능이, C형 간염 바이러스의 복제를 억제시킨다고 알려져 있다.

또한 간경화에 많은 도움을 준다고 하는데, 후코이단이 간의 산화 스트레스를 낮춰주고 간의 섬유화를 막으며, 우미노 시즈쿠 후코이단 제품에 다량 첨가된 베타글루탄 성분이 간의 빠른 해독을 돕는다고 한다. 후코이단의 순수 수용성 식이 성분에는 혈액 응고를 막는 천연 헤파린 나트륨이라는 성분이 만들어져 피를 맑게하고, 끈끈한 점액질 성분이 체내 불순물을 흡착해 체외로 배출시켜 혈액을 맑게 유지하는 데도 도움을 준다는 연구결과도 알려져 있다고 한다.

비교용 무료 샘플과 관련 자료 신청 및 상담은 한국어 센터 1-866-566-9191이다.